앞머리가 자꾸 눈을 찌르고 

머리도 안묶으려고 묶으면 손으로 자꾸 떼더라구요.ㅠㅠ

그래서 결국 집에 와이프가 가위로 앞머리를 잘라봤습니다.

바가지 머리가 되었는데 너무 귀엽고 

이렇게 보니 또 한층 더 성장한 것 같네요^^



앞머리 자르기전...





앞머리 자른 후 ,,ㅋㅋㅋ 넘귀욥네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