퇴근 후, 어린이집으로 아이를 데리러 가면서 고민에 빠집니다..


"오늘은 뭐 해먹이지...🤔"


냉장고에 두부와 등갈비가 있던 것이 생각나서

두부등갈비를 해주었더니,

양손에 등갈비를 잡고 뜯으며 밥도 한 그릇 뚝딱!! 🤗

등갈비에 두부와 들기름의 고소함이 !!

더불어 고소짭짤한 맛이 느껴져서 아이들이 좋아합니다🍖
_
그리고 두부와 김가루로 만든 소스는
밥에 비벼 먹으면 밥 한 그릇 뚝딱 🍚

조리법 자체가 어렵지 않으니
아래 블로그를 참고해서 한 번 도전해 보세요🥳